상단으로 이동하기

애플, 기대치 뛰어넘은 12월 분기 실적 발표Posted Feb 1, 2017 8:37:37 AM

황승환

공부해서 남 주는 사람이 되자! 가열차게 공부 중입니다.
dv@xenix.net

애플이 증권가의 예상을 뛰어넘는 12월 분기 실적을 31일(현지시각) 공개했다. 12월 분기 매출은 783억 5,000만 달러(약 90조 3,375억 원)으로 전년 대비 3%가 늘었고 증권가에서 예상했던 773억 8,000만 달러(약 89조 2,191억 원)을 웃돌았다. 영업 이익은 178억 달러를 기록했다.

애플의 실적을 이끈 것은 역시 아이폰이었다. 아이폰 6S, 아이폰 6S 플러스와 같은 디자인으로 듀얼 카메라, 방수 등 몇 가지 차별점을 두었지만 사실 우려의 목소리가 많았지만 12월 분기 실적으로 이런 우려를 지워버렸다.

12월 분기 아이폰 판매량은 7,829만 대로 전년 대비 5%가 늘었고 약 543억 7,000만 달러(약 62조 6,886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전체 매출의 약 2/3를 차지한다.

아이패드는 1,308만대가 팔리며 전년 대비 19%가 줄며 3년 연속 판매량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맥 판매량은 573만 대로 판매량은 전년 대비 1.4%가 줄었지만 매출 72억 4,000만 달러(약 8조 3,477억 원)으로 전년 대비 7%가 증가했다. 터치바를 장착한 신형 맥북 프로의 판매량이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애플 워치, 에어팟 등이 포함된 기타 제품 카테고리의 매출은 8억 2,000만 달러(약 9,454억 원)으로 8%가 줄었다. 애플워치, 에어팟의 판매량은 공개하지 않았다.

앱스토어, 애플 뮤직, 아이클라우드 등이 포함된 서비스 매출은 71억 7,000만 달러(8조2,670억 원)로 전년 대비 18%가 증가했다.

예상 이상의 실적을 공개한 후 애플의 주가는 2% 가량 오르며 시가 총액 6,360억 달러(733조3,080억 원)을 기록했다.

- 애플 12월 분기 실적 자료 PDF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